미디어

조경협회 광주·전남시도회 발족, 초대회장에 김경섭 센터장

2022-05-24 09:26
링크로 이동

1.jpg한국조경협회 광주·전남시도회 관계자 단체사진

[환경과조경 이형주 기자] 김경섭 삼성물산 호남센터장이 한국조경협회 광주·전남시도회 초대 회장으로 추대됐다.

한국조경협회 광주·전남시도회는 지난 13일 광주 JS웨딩컨벤션에서 회원 1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총회를 개최했다. 행사는 회장 취임사, 축사, 창립선언문 낭독, 사진 촬영, 리셉션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창립총회에는 지회 창립을 축하하기 위해 본회에서 이홍길 회장과 이형철 부회장, 이주연 사무국장이, 대구·경북시도회에서 이문석 회장과 노재신 수석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또한 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서구)이 참석해 직접 축사를 하고, 강기정 광주시장 후보가 축하 메시지를 보내왔다.

한국조경협회는 조경산업 발전에 기여할 목적으로 1980년 6월 21일 설립된 국토교통부 소관 사단법인으로 부산시회, 울산시회, 대구·경북시도회 등 3개 지회를 두고 있다.

몇 해 전부터 지방조경업무 활성화를 위해 호남지역 거점지회 설립이 추진돼 왔는데, 올해 8월 열리는 IFLA(세계조경가협회) 광주총회 준비 과정에서 그 필요성이 더 부각되면서 지역의 젊은 조경인들을 중심으로 광주·전남시도회가 설립됐다.

김경섭 초대 회장은 취임사에서 “업계의 불합리한 부분에 대해 단체의 목소리를 개진하고, 정보공유 및 유대강화로 광주·전남지역 조경분야의 발전을 꾀하며, 지역조경인들을 육성하는 데 노력할 것”이라며 “IFLA 총회 참석을 위해 세계에서 광주를 찾아오는 손님들을 맞이하는 데 있어서도 광주광역시, 전남도청, 한국조경학회, 한국조경협회와 함께 참여해 조그마한 봉사활동을 시작으로 광주·전남지역의 조경인 대표 역할을 할 계획”이란 포부를 밝혔다.

또한 “수도권에는 시설물 제조·제작, 판매회사가 많다면 광주·전남지역에는 조경수생산 교목, 관목, 중관목, 잔디를 비롯한 식물소재 생산이 강점이다. 조경식물소재 생산자가 설계, 시공 등과 함께 맞물려 더 나은 조경공간을 만드는 데 참여할 기회를 높이고, 나아가 소재 개발, 정책 개선에도 목소리를 낼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아울러 “최근 전공자들의 관련 업종 기피 현상과 맞물려 기술인력이 감소하고 있어 심각한 인력난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광주·전남지역 5개 대학과 긴밀한 관계를 맺고 활발한 활동을 유도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미래 인재 확보를 위해 노력할 것”이란 계획을 밝히기도 했다.

이홍길 본회 회장은 “2022년은 조경 50년이 되는 뜻깊은 해이자 30년 만에 한국에서 제58차 세계조경가(IFLA) 대회가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빛고을 광주에서 개최되는 해다. 조경학회와 더불어 공동조직위원회 일원으로서 대회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특히 본회에서는 조경산업전을 주관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대회 기간 동안 해외의 수많은 조경가들과 국내외 조경인 및 방문객들에게 수준 높은 대한민국 조경의 위상을 조경산업전을 통해 홍보함과 동시에 한국조경산업 전반의 수준 향상과 세계 진출을 위한 교두보가 될 수 있도록 한국 조경의 과거와 현재, 미래의 모습이 IFLA 대회 주제인 리퍼블릭 랜드스케이프에 조화롭게 부합해 연결될 수 있도록 전시를 계획할 예정이다”며 광주·전남시도회 회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창립선언문은 최현주 남산조경 대표와 한기정 기술제도분과 위원장이 함께 낭독했다.

먼저 최현주 대표는 “조경이 우리나라에서 시작된 지 50여 년이 됐으며, 우리는 조경 설계, 시공, 감리, 감독업무 및 소재생산, 판매 등에 종사하면서 조경인의 삶을 살고 있다”며 “지나온 조경의 발자취는 여기 계시는 조경인의 땀과 열정의 성과로 깊게 남겨져 있으며, 이를 이어받아 우리 후배 조경인들이 더욱 발전 향상시키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한기정 대표는 “우리는 협회가 소수의 권력이 아닌 공공을 위해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자 한다. 우리는 국가의 조경 정책이 올바른 방향을 갖고 투명하고 합리적으로 실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자 한다. 우리는 조경계에서 종사하는 다양한 계층과 연대하여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자 한다”고 선언했다.

아울러 두 사람은 “우리는 보다 겸손한 자세와 헌신적인 실천, 그리고 치열한 협업과 공동체 정신으로 지역 원로들을 공경하고, 선배들께는 존경을, 후배들에게는 존중과 배려로 조경의 공공성, 합리성, 민주성의 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광주·전남시도회를 대표해서 말했다.

 

2.jpg김경섭 한국조경협회 광주·전남시도회장


3.jpg이홍길 한국조경협회 본회 회장


4.jpg송갑석 국회의원(광주 서구)


5.jpg창립선언문을 낭독하는 최현주 남산조경 대표와 한기정 기술제도분과 위원장
검색
Generic filters
Loading...